티스토리 뷰

노트북을 사용하다 보면 마우스를 연결해서 쓰거나 마우스를 연결하지 않고 터치패드만을 쓰거나 하는 하는 경우를 자주 번갈아 가면서 하게 됩니다. 마우스를 사용하지 않으면 터치패드를 써야 하는데, 막상 마우스를 연결해놓으면 터치패드가 활성화되어 있으면 노트북 키보드를 사용할 때 무척 걸리적거려서 짜증이 나죠. 

그렇다고 마우스/터치패드를 쓸 때마다 번갈아가며 Fn 키를 눌러 설정을 껐다 켰다 하는 것도 귀찮고. 그래서 윈도우 10에서 마우스를 연결하면 자동으로 터치패드가 인식되지 않도록 설정하는 방법을 알아보겠습니다. 


우선 왼쪽 하단 윈도우 시작 버튼을 누른 뒤, 설정을 클릭하여 윈도우 설정창을 실행시킵니다. 


Windows 설정 창에서 장치 항목을 클릭합니다. 


장치 화면의 목록 중, 마우스 및 터치 패드 항목에서 마우스와 터치 패드와 관련된 설정들을 변경할 수 있습니다. 


터치 패드 자동 설정을 위해서는 설정 화면 하단의 '추가 마우스 옵션' 화면을 클릭합니다. 


그러면 추가적인 설정이 가능한 '마우스 속성' 창이 실행됩니다. 


여기서 장치 설정 탭을 클릭합니다. 가운데에 있는 '외부 USB 포인팅 장치가 연결된 경우 내부 포인팅 장치를 비활성화합니다.' 항목에 체크를 한 뒤, 확인 버튼을 누릅니다. 


이제 노트북에 마우스를 연결하면 자동으로 터치패드가 비활성화됩니다. 

제 노트북은 Synaptics ClickPad 프로그램을 사용해서 터치패드를 컨트롤합니다. 하지만 다른 프로그램을 사용하는 노트북이라도 설정 방법은 거의 유사하니 상기 방법을 이용해서 터치 패드 관련된 설정을 조정하여 편안한 노트북 사용 환경을 구축하기를 바랍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